error: Content is protected !!

바닥 판에 기둥을 세운 텐트 같은 구조의 텔아비브 파빌리온 주택

Pitsou Kedem Architect | 핏소 케뎀 아키텍츠

.

.
From a distance, the Pavilion house appears to be all on one level, but in reality the building – which sits on a platform that rises 60cm above ground level – has a second underground level beneath it.

이스라엘 텔아비브에 들어선 이 주택은 멀리서 보면 단층처럼 보이지만, 실제로는 지반보다 60cm 높은 지점에 바닥 판을 만들고, 그 아래로 지하 공간을 낸 복층 건물이다.
.

.
집의 겉모습은 기둥 위에 지붕을 씌운 텐트를 닮았다. 3.85m 높이의 철 기둥과 철 보로 짜인 프레임 8개를 2m 간격으로 세워서 콘크리트 천장을 지지하고 내부 공간을 확보했다. 완성된 뼈대는 유리로 감싸 마감했다. 각종 전기와 설비 시스템은 기둥 내부에 숨겨 내부 공간을 깔끔하게 마무리 지었다.

보 위에는 띠 창을 설치하여 천장이 공중에 떠 있는 듯한 착시 효과를 노렸다. 지반 위에 놓인 바닥 판과 지하층 사이에도 띠 창을 내었으며, 건물 중앙에 설치한 된 직사각형 유리 상자 모양의 아트리움을 지붕까지 뚫어 지하 깊은 곳까지 빛을 끌어들일 수 있었다.
.

.
The structure resembles a tent on stilts: eight frames of steel poles and beams reaching 3.85m high and set at 2m intervals hold up the concrete ceiling and frame the central space. Around this arrangement of poles and beams, the house is enveloped with wide windows held in place with a surrounding steel beam in which various systems are concealed.
.

.
A ribbon window situated above this beam makes the ceiling seem to float; another ribbon window, set in the gap between the platform and the house, illuminates the basement. More natural light enters through a rectangular internal courtyard at the heart of the house, completely open to the sky and surrounded with glass walls that allow sunlight to reach the basement floor.
.

.
This abundance of natural light is framed by the four thick walls which make up each façade. These delineate the house’s different areas: the entrance, the living room, and the main bedroom. These external façade walls are clad in a thin layer of overlapping slate planks. This arrangement of planks sets the tone which shapes the house’s overall design: the window openings in the walls, the texture of the internal walls, the carpentry, the flooring slabs, and even the garden planters.
.

.
납작한 돌을 켜켜이 쌓아 건물의 외벽을 완성했다. 집안 곳곳에 쏟아지는 풍부한 햇빛을 두툼한 외벽이 가만히 머금는다. 이 돌 마감은 벽에 난 창문, 내벽의 질감, 목재, 바닥재, 그리고 정원을 가득 채운 식물 등 주택의 전반적인 디자인을 대변하고 있다.
시원하게 열린 집 안으로 빛과 그림자가 어우러지며 입구, 거실, 그리고 안방 등 내부 공간의 경계를 그려낸다.
.

.
Project: Pavilion House / Location: Tel Aviv / Architect: Pitsou Kedem Architect / Design: Irene Goldberg, Pitsou Kedem / Architect in charge: Hila Sela / Lighting design :Orly Avron Alkabes / Styling for photography: Eti Buskila / Site area: 500m2 / Bldg. area: 300m2 / Completion: 2017 / Photograph: ©Amit Geron(courtesy of the architect)